본문 바로가기

센터언론보도

공지사항 및 다양한 행사와 소식, 이달의 일정을 알려드리고 있습니다.

  • 법무부, 제8회 범죄피해자 인권대회(성남범죄피해자지원센터 법무부장관표창)
  • 등록일  :  2015.12.14 조회수  :  870 첨부파일  : 
  • 법무부는 10일 경기도 정부과천청사 대강당에서 제8회 한국범죄피해자 인권대회를 열고 범죄피해자 지원에 공로가 큰 단체와 개인 등 77명에게 정부 포상과 법무부장관 표창 등을 수여했다. 법무부와 전국범죄피해자지원연합회(회장 김갑식)가 공동 주최한 이날 대회에는 김현웅(56·사법연수원16기) 법무부 장관 등 각계 인사 800여명이 참석했다.



    이혁영 목포 범죄피해자지원센터 이사장은 범죄피해자의 신속한 지원 관리 체계를 구축하고 15년 동안 범죄피해자를 위해 매년 1억5000만 원을 기부한 공로를 인정받아 국민포장을 받았다. 살인, 방화 등의 범죄피해자들에게 주택·일자리 지원과 행복치료 프로그램을 제공한 신형철 논산·부여·계룡 범죄피해자지원센터 이사장과 범죄피해자들을 위한 치료비 감면 혜택 제공과 미술치료 기법을 도입한 류은경 고양·파주지역 범죄피해자지원센터 이사장은 대통령 표창을 받았다. 군산·익산 범죄피해자지원센터 최용희 사무처장 등 25명과 경주, 목포, 성남·광주·하남, 군산·익산, 대구서부 범죄피해자지원센터 등 5개 단체는 법무부장관 표창을 수상했다.



    김 장관은 격려사를 통해 "보이지 않는 곳에서 범죄피해자를 지원하기 위해 헌신한 범죄피해자지원센터 자원봉사자들께 감사드린다"며 "믿음의 법치를 실현하는 동반자로서 범죄피해자의 건강한 사회복귀를 위해 힘을 모아달라"고 당부했다.



    범죄피해자지원센터는 범죄피해자에 대한 보호와 지원을 목적으로 하는 비영리 사단법인이다. 센터는 범죄 발생 직후 상담이나 응급진료·보호시설 안내, 장례절차 지원 등 피해자를 보호하고 지원한다. 또 신변보호나 수사기관·법정 동행, 법정모니터링 등 형사절차를 지원하고, 긴급생계비나 학자금, 의료비 등의 경제적 지원과 주거지원 등도 해주고 있다. 국가나 지방자치단체의 보조금 이외에 필요한 자금은 모두 센터 임원들의 기부금으로 운영된다. 전국 58개 범죄피해자지원센터는 올해 범죄피해자에게 상담과 신변보호 등 모두 4만6748건 봉사활동을 펼쳤다.



    범죄피해자 인권대회는 법무부가 2008년 11월 '범죄피해자 권리선언'을 채택하며 시작됐다.



    https://www.lawtimes.co.kr/Legal-News/Legal-News-View?serial=97306